글보기
제목흑사관 살인사건, 오구리 무시타로2020-01-01 01:27:24
작성자 Level 5

mb-file.php?path=2020%2F01%2F01%2FF206_960ed2b9dd065d76ec8e9f1eeb596760.jpg
 

일본 추리소설 시리즈는 1880년대 후반 일본에 처음 서양 추리소설이 유입되었을 당시의 작품부터 1945년, 제2차 세계대전 직후까지의 주요 추리소설을 엄선하여 연대순으로 기획한 것으로, 이 시리즈를 통해서 일본 추리소설의 흐름과 경향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을 것이다. 

오구리 무시타로의 『흑사관 살인 사건』은 1934년 『신청년(新靑年)』에 처음 발표하여 이듬해 5월 신초샤(新潮社)에서 단행본으로 출간되었다. 이후 현재에 이르기까지 수차례에 걸쳐 여러 출판사에서 재출간되고, 해외에서도 번역되는 등 여전한 인기를 얻고 있다. 그 인기의 배경에는 작품 전체를 아우르는 현학적 문장과 흑사관이란 기이한 무대에서 벌어지는 살인 사건이 주는 음울하고 괴기스러우면서도 환각적인 분위기를 들 수 있다.

생활하는 외국인 네 명은 어릴 때 일본으로 건너와 40여 년이 흐르는 동안 한 번도 밖에 나가본 적이 없다. 말하자면 어린 외국 아이들이 흑사관 내에서 감금된 채 길러진 셈이다. 이러한 이유로 주위에서는 호기심 어린 소문이 무성한데, 이곳에서 동기 불명의 살인 사건이 연이어 일어나고 1년 전쯤 산테쓰 박사마저 기괴한 방법으로 자살한다. 그리고 다시 4중주단원 중 한 명이 살해되는 사건이 발생하는데…….


댓글
자동등록방지
(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입력해 주세요)